강신구안과 원장의 소중한 내 눈 지키기



비문증 원인 및 증상

비문증 원인 및 증상




비문증이란 나이에 따른 변화나

여러 가지 안과질환에의

해 유리체 내에 혼탁이 생기면,

망막에 그림자를 드리워서

우리가 마치 눈앞에 뭔가가

떠다니는 것처럼

느끼게 됩니다.




이것을 비문증이라고 하며 날파리가 날아다니는

것처럼 보인다고 하여

날파리증이라고도 합니다.




우선 비문증의 가장 직접적인

문제는 앞에 먼지가 보여서

심리적으로 짜증 나는 정도뿐이 없습니다.

그렇지만 가장 큰 문제점은 비

문증이 단순 노화현상이 아닌, 망막이

떨어져 나오거나 헐거워진 부분이 생겨서 뜯어지는

현상으로 인해 생기기도 한다는 점입니다.



보통 비문증은 40대에서 발생하기

시작하며, 50~60대가 되면

흔히 나타나는 증상으로 노화현상과 관련이 깊습니다.

근시가 심한 사람은 청년기

이후부터 비문증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눈앞에 이물질이 보여 시야가

가려진다면 비문증을 의심해야 합니다.

비문증으로 환자가 느끼는 고통이 크거나 일상생활에

지장이 있다면 레이저나 수술로 치료해 볼 수 있습니다



레이저 시술은 기계적인 충격파를 이용해

이물질을 잘게 부수는 방식이라 시술 과정에서

충격파가 망막을 손상시킬 위험이 있습니다.




수술은 안구에 구멍을 뚫고 유리체를 절제해

이물질을 제거하는 방식인데

레이저나 수술은 이물질의 크기가

커서 시야를 가릴 경우에만 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비문증을 예방을 하려면

정기검진이 답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큰 문제가 없지만

, 혹시 갑작스럽게 많이

느껴질 경우 단순 노화 이외의

문제를 의심해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송파구 안과, 위례 안과
첨단 수술센터, 안전 치료의 선두 강신구 안과
TEL. 02.3401.8383.
www.kangeye.com

Total 9
***** 칼럼의 내용은 본 신문사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