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유에스코리아뉴스

“더 이상 셋방살이가 아닌 주인이다”..타이드워터한인회, 유권자 등록 운동

정대익 타이드워터한인회장이 페닌슐라한인여성회 행사에서 정치참여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버지니아 페닌슐라지역 한인 단체들이 유권자 등록 참여를 위해 다시 한번 뭉쳤다

타이드워터한인회(회장 정대익)는 지난 20일 페닌슐라한인여성회(회장 노종숙) 연례 모임에 참석해 유권자 등록과 투표 참여 캠페인을 펼쳐 관심을 끌었다.

이 자리에는 60여 명의 여성회 간부와 회원, 그리고 정대익 한인회장, 박순용 노인회장 등 다수의 지역 단체장들이 함께 했다.

주류사회 진출의 필요성을 강조한 정대익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제는 한인 이민자들이 셋방살이에서 벗어나 주인의식을 가져야 할 때”라면서 “투표에 적극 참여할 때 진정한 한인사회 발전과 성장, 그리고 한인들의 권익을 찾을 수 있다”며 유권자 등록을 호소했다.

이날 참석 한인들은 한 목소리로 “우리의 당면한 문제 해결과 권익을 위해서는 투표에 참가해야 하고, 투표에 참가하기 위해서는 유권자 등록을 해야 한다”면서 “투표는 우리의 힘이다. 유권자 등록을 합시다!”라고 목 놓아 외쳤다

노폭에 사는 김모 씨는 “올해 선거부터 한인들의 결집한 힘을 보여줬으면 좋겠다”며 정치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타이드워터한인회는 조만간 정치참여위원회를 구성하여 유권자 등록 및 투표 참여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전개할 방침에 있어 귀추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성한 기자 saiseiko.ks@gmail.com

★★★ 커뮤니티 최신글 보기★★★

★★★ 하이유에스코리아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