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유에스코리아뉴스

스미소니언 박물관, ” 완전 개방”



그 동안 미리 예약하고 인터넷에서 티켓을 받아야 들어 갈 수 있었던 D.C의 스미소니언 박물관들이 완전히 개방되어 예전과 같이 자유롭게 입장 할 수 있다. 그러나 일부 아프리칸어메리칸 박물관, 역사 박물관, 동물원, 쿠퍼 휴윗의 디자인 박물관등은 예약된 티켓이 필요 하다.

궁금한 독자들을 위해 질문과 대답 형식으로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박물관은 언제 열리나요?
국립자연사박물관은 월요일과 화요일에 휴관하며 12월 25일을 제외하고 수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개관합니다.

*마스크는 여전히 필요합니까?
COVID-19 예방 접종을 완료하지 않은 2세 이상의 방문객은 얼굴 가리개를 착용해야 합니다. 백신을 완전히 접종한 사람은 방문하는 동안 안면 가리개를 착용할 필요가 없습니다.

*박물관에 입장하려면 패스가 필요합니까?
아니요, 박물관에 입장하기 위해 더 이상 시간이 지정된 무료 입장권이 필요하지 않습니다.

*보안 검색이 있습니까?
모두의 안전을 위해 모든 방문객은 보안 절차 중 검색을 거쳐야 합니다. 보안 요원 중 한 명이 모든 가방, 서류 가방, 지갑, 유모차 및 컨테이너에 대해 철저하지만 손으로 검사합니다. 금지 품목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Smithsonian의 보안 정보 페이지를 참조하십시오.

모든 방문자는 금속 탐지기를 통과해야 합니다. 금속탐지기를 통과할 수 없는 사람들은 보안요원이 전자지팡이로 손을 검열한다.
가방 검사대 및 등록대에는 보호 안전 방패가 설치되어 있습니다. 철저한 수색 대상이 되므로 박물관에 반입되는 개인 소지품과 가방의 수를 제한하는 것이 좋습니다.

가져오는 물품을 제한하면 보안 검색대를 통과하는 속도가 빨라지고 우리 모두가 안전한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현재 코트, 가방 또는 사물함 보관을 제공하지 않습니다.
(스미소니언 박물관 제공)

Related posts

2020년 워싱턴메트로지역 부동산 전망에 대해 – 최태은(실버라인부동산대표)

이태봉 기자

[성이 트럼프여서 학교에서 왕따 당한 소년,국정연설 초대]

[올해 주미대사관 국정감사, 4 일 개최] 이수혁 대사 내정자의 아그레망은 아직 깜깜 무소식

강남중 기자